top of page

칩스앤미디어, 1분기 연결 매출 49억 원…"일시적 매출 감소, 하반기 회복될 것"

Seoul, South Korea - Apr 24, 2024


30억 자사주 매입으로 주주가치 제고 나서


[서울=뉴스핌] 이나영 기자= 글로벌 비디오 IP 기술 선도 기업 '칩스앤미디어'가 24일 경영 실적 공시를 통해 2024년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2024년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49억 원, 영업이익은 900만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4.3%, 99.4% 감소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이 감소하게 된 요인은 글로벌 라이선스의 하반기 순연 영향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는 일시적인 감소로 라이선스 매출이 정상 궤도에 올라서는 하반기에 회복될 것으로 보인다.

칩스앤미디어는 2024년 분야별, 국가별 다각화를 이뤄 AI, 데이터센터, 모바일, 차량용 등 기존 고객들과 신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또한 미국 데이터센터, 일본 자동차향 신규 글로벌 고객을 하반기 고객으로 확보해 중장기적 매출 증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칩스앤미디어의 매출은 라이선스 된 IP가 반도체 칩으로 제품화되면 판매량에 따라 추가적인 로열티가 들어오는 이중 매출 구조다. 우량한 고객사에 신규 라이선스가 적용되고 있는 만큼 향후, 추가적인 로열티 매출도 기대할 수 있는 바다.


한편, 칩스앤미디어는 30억 규모의 자사주 매입에 나선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자사주 매입이 회사의 풍부한 현금 자산을 가지고 어려운 대내외 상황 속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결정"이라고 전했다.

칩스앤미디어 김상현 대표이사는 2024년 전망에 대해 "빠르면 2024년 2분기부터 NPU IP 신규 라이선스 예정"이라며, "올 하반기에 출시하는 비디오 신제품에 대한 글로벌 고객사들의 수요 증대로 새로운 라이선스 기회가 다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칩스앤미디어, 3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결정

Seoul, South Korea - Apr. 24, 2024 [디지털투데이 AI리포터] 반도체 설계자산 전문업체 칩스앤미디어가 자기주식 취득을 위한 신탁계약 체결을 결정했다고 24일 공시를 통해 밝혔다. 이번 신탁계약은 주주가치 제고 및 주가 안정을 위해 이루어졌다. 계약 기간은 25일부터 오는 10월 25일까지로, 계약금액은 총 30억원이다. 이번 자기

칩스앤미디어, "실적 기대치 부합"…AI 관련 매출 가속화 전망-하이

Seoul, South Korea - Feb 13, 2024 하이투자증권은 신경망처리장치(NPU) 사업을 영위하는 칩스앤미디어 (27,900원 ▲400 +1.45%)가 온디바이스 인공지능(AI) 시대가 개화함에 따라 수혜를 볼 것으로 13일 분석했다. 별도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제시하지는 않았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온디바이스 AI의 경우 AI가

칩스앤미디어, 지난해 매출액 15% 늘어

Seoul, South Korea - Feb 1, 2024 AI반도체 시장 성장 수혜 글로벌 비디오 IP 기술 선도 기업 칩스앤미디어가 경기침체 속에서도 꾸준한 외형성장을 지속한 것으로 나타났다.칩스앤미디어(대표 김상현)는 1일 경영실적 공시를 통해 2023년 연결기준 매출액이 276.3억원, 영업이익은 77.7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14.7%, 6.4%

Comments


bottom of page